LG디스플레이 OLED 패널, 업계 최초 ‘퍼펙트 블랙’ 검증 획득

■ 글로벌 안전과학기업 UL솔루션즈, 현존 TV∙모니터 패널 중 유일하게 ‘어떠한 환경서도 완벽한 블랙 표현하는 디스플레이’ 인정

– 한낮 거실 밝기에서도 현존 최저의 휘도로 정확한 블랙 구현

■ LG디스플레이 OLED 패널, 빛샘 현상과 빛 반사 없는 완벽한 블랙을 기반으로 더욱 풍부한 색 표현 및 선명한 화질 구현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사장 정호영/www.lgdisplay.com)의 OLED 패널이 현존 TV∙모니터 패널 중 유일하게 어떠한 환경에서도 완벽한 블랙을 표현하는 디스플레이로 인정받았다.

LG디스플레이는 글로벌 응용안전과학 전문기업 ‘UL솔루션즈(UL Solutions)’로부터 42인치부터 97인치까지 모든 OLED 패널에 대해 ‘퍼펙트 블랙(Perfect Black)’ 검증을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기존 디스플레이는 컬러를 표현할 때 외부 빛에 영향을 받는다. 밝은 공간에서는 블랙이 회색으로도 보일 수 있다는 의미다. 예를 들어, 햇빛이 강한 한낮에 TV를 볼 때 우주 공간이나 도시의 야경이 안개 낀 것처럼 뿌옇게 보여 몰입감을 저해할 수 있다.

UL솔루션즈는 500럭스(lux) 조도 환경에서 다양한 패널에 블랙 화면을 띄우고 휘도(밝기)를 측정했다. 이는 한낮의 거실 밝기와 비슷한 수준이다.

LG디스플레이 OLED 패널은 측정값이 0.15니트(nit, 1nit는 촛불 하나의 밝기) 수준으로 현존 TV∙모니터 패널 중 유일하게 ‘퍼펙트 블랙’ 검증 기준치인 0.24니트 이하를 충족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화소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는 LG디스플레이 OLED 패널은 개별 화소의 전원을 끄는 방식으로 블랙을 구현해 빛샘 현상이 없고, 외부 빛 반사를 최소화했다. 무한대의 명암비와 최고 수준의 색 충실도를 갖춰 원작의 영상미를 왜곡이나 과장 없이 정확하게 전달한다.

앞서 OLED TV 패널은 원작이 의도한 명도, 채도, 색도를 정확히 표현해 영국의 글로벌 시험∙인증기관 ‘인터텍(Intertek)’으로부터 ‘100% 화질 정확도(100% Color Fidelity)’ 인증을 받기도 했다.

진민규 LG디스플레이 라이프디스플레이 프로모션 담당은 “완벽한 블랙을 기반으로 색은 더 풍부하게 표현하고 화질은 더 선명하게 구현하는 LG디스플레이 OLED만의 화질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전 콘텐츠 LG디스플레이, 英 왕립예술학교와 OLED 디지털아트展 개최
다음 콘텐츠 [LG디스플레이 2022년 3분기 실적 발표]
매출 6조7,714억원, 영업손실 7,593억원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