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눈 건강 지킴이’ 활동 전개

■ ‘세계 눈의 날’ 맞이하여 의료시설이 취약한 지역 찾아 무료 안(眼)검진 실시

■ 지난 14년간 무료 검진 외에도 성장기 아동 위한 눈 건강 교육 등 다양한 지원 활동 꾸준히 펼쳐

 

▲ LG디스플레이는 ‘세계 눈의 날’을 맞이하여 의료시설이 취약한 지역을 찾아 무료 안(眼) 검진을 지원한다.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사장 정호영)는 ‘세계 눈의 날’을 맞이하여 의료시설이 취약한 지역을 찾아 무료 안(眼) 검진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경북 영양군과 구미시 선산읍, 충남 청양군 등 소아안과가 없는 10개 지역의 미취학아동들을 대상으로 시력, 안압, 굴절 검사를 포함한 안과 전문의의 정밀 검진을 무료로 진행한다. 사시, 선천성백내장 등 수술이 필요한 저소득 가정 아동에게는 수술비도 전액 지원한다. 무료 검진은 연말까지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 경북 구미시 선산읍에서 미취학아동들을 대상으로 무료 검진을 실시 하고 있는 모습.

LG디스플레이는 2008년 3월 한국실명예방재단과 협약식을 맺은 이후, 지난 14년간 다양한 눈 건강 지원 사업을 꾸준히 전개해 오고 있다.

4,000명의 무의촌 주민들을 대상으로 무료 안(眼)검진을 실시하고, 전국 300여개의 초등학교 약 5만명의 학생들에게 올바른 눈 관리 습관 형성에 도움이 되는 ‘초롱이 눈 건강 교실’을 진행해 왔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소비자들을 위해 눈에 편안하고 안전한 OLED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OLED TV 패널은 시력 저하와 수면장애를 유발하는 블루라이트 방출량이 LCD TV 패널 대비 50% 이상 적고, 화면이 빠르게 깜빡이는 ‘플리커(Flicker) 현상’이 0%에 가까우며 국제 인증 기관으로부터 눈부심 없는 디스플레이라는 검증도 획득한 바 있다.

LG디스플레이는 앞으로도 다양한 눈 건강 지원 사업뿐 아니라 눈 건강을 해치지 않는 좋은 제품을 통해 국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이전 콘텐츠 LG디스플레이, ‘2021 테크포럼’ 개최
다음 콘텐츠 LG디스플레이, ‘제 1차 ESG위원회’ 개최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