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2015 행복나눔인상 선정

기념촬영 중인 LG디스플레이 파주즐거운직장팀 김영완 부장
▲기념촬영 중인 LG디스플레이 파주즐거운직장팀 김영완 부장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사장 한상범, 韓相範 / www.lgdisplay.com)가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2015 행복나눔인상’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12일, 보건복지부 주최로 서울 중구 세종호텔에서 열린 ‘2015 행복나눔인상’에서 LG디스플레이 파주사업장은 지역사회의 청소년 및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행복나눔인상’은 사회공헌활동에 있어 사회적 귀감이 되는 개인과 단체를 발굴하고 나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지난 2011년부터 실시하고 있다. 2006년 1월에 7세대 TFT-LCD 생산을 시작한 LG디스플레이 파주사업장은 파주시 청소년을 위한 맞춤형 교육 지원, 소외계층을 위한 생활 지원, 지역사회 활성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실제로 LG디스플레이는 지역 내 저소득 아동들의 교복비 지원을 비롯해 진로와 진학 문제를 상담해주는 ‘드림스쿨’ 프로그램 등을 통해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실현할 수 있도록 응원하고 있다. 더불어 매년 김장 및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지속해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들이 세상을 함께 살아갈 수 있도록 힘을 보태고 있으며, 2010년부터 2014년까지 매년 연말 이웃돕기 성금으로 총 5억 원을 지원했다.

LG디스플레이 최고생산책임자(CPO) 정철동 부사장은 “LG디스플레이는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 발전해 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회사가 보유한 역량을 바탕으로 지역사회의 발전에 기여하고 소통할 수 있는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젊은 꿈을 키우는 사랑, LG’라는 슬로건 아래 지역사회의 소외 계층과 어려운 이웃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전하고자 IT 발전소 조성 사업, 국내 및 해외 사업장 인근의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 등을 통해 사회적 책임과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전 콘텐츠 LG디스플레이,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첨단 교육시설 ‘IT 발전소’ 35호점 개소
다음 콘텐츠 여상덕 사장, IMID 2015에서 “우리의 삶을 변화시킬 OLED” 주제로 기조 연설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