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2015 동반성장 새해모임’ 개최

■ 협력사와 시장선도를 목표로, “고객관점” “자기주도” “강한 열정” 등 3가지 행동 원칙과 역량 발표하며 적극적인 동반성장 의지 다짐
■ OLED TV 및 자동차용/상업용 디스플레이 전시, TV 및 IT/Mobile 사업부 ‘15년 사업방향 공유
■ 명절 앞두고 협력사 대금 5,000억 조기 지급 등 협력사 경쟁력 증진을 위한 다양한 활동 지원

LGD 동반성장 새해모임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사장 한상범, 韓相範 / www.lgdisplay.com)가 지속적인 시장 선도를 이어가기 위해 협력사들과 동반성장에 대한 결의를 다짐했다. LG디스플레이는9일, 경기도 곤지암리조트에서 한상범 사장을 비롯해 OLED 사업부장 여상덕 사장, 최고생산책임자 정철동 부사장, 최고기술책임자 강인병 전무 등 회사 주요 경영진과 국내외 100 여 개의 협력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5 동반성장 새해모임’을 개최했다.

이날 LG디스플레이는 ‘시장선도 실행의 다짐’이라는 슬로건 아래, LG디스플레이와 협력사가 갖추어야 할 3가지 행동 원칙과 역량인 ▲ 고객관점 ▲ 자기주도 ▲ 강한 열정 등을 발표했다. 이를 바탕으로 LG디스플레이는 사업의 동반자인 협력사와 함께 2015년 시장선도를 위한 발걸음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LG디스플레이는 2014년 탁월한 성과를 창출하며 시장 선도에 앞장선 Nitto, 동양강철, 신성에프에이 등 총 8개 협력사에 베스트 서플라이어 어워드(Best Supplier Award)를 수여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77인치 UHD OLED TV를 비롯해 차세대 주력분야인 자동차용 및 상업용 디스플레이 등을 전시하고, TV 개발그룹장 김명규 전무와  IT/Mobile 개발그룹장 김병구 상무가 직접 IT/Mobile 및 TV사업부의 ‘15년 사업방향을 발표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는 올해 LG디스플레이가 OLED 성공 기반을 구축함과 동시에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는 세계 디스플레이 선도기업으로서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기 위해서는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이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이다.

LG디스플레이 한상범 사장은 “LG디스플레이가 디스플레이업계 선도기업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었던 것은 협력사 여러분들의 일등에 대한 열정, 하나된 마음의 상생 협업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라며 “2015년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굳은 각오와 목표에 대한 하나된 마음으로 철저하게 실행에 집중해 협력사와 LG디스플레이 모두 올해를 앞으로의 지속적 성공을 다지는 한 해로 만들자”고 당부했다.  덧붙여 한 사장은 “협력사의 안전이 LG디스플레이의 안전이라는 생각으로, 안전을 위해서 철저하게 기본을 준수할 것”을 강조했다.

LG디스플레이는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부담을 덜기 위해 물품 대금 5,000억원을 설 전에 지급하기로 했다. 이외에도 LG디스플레이는 동반성장펀드 등을 통해 현재까지 총 4,773억원의 자금 지원 및 6시그마 및 집합/방문/온라인 교육을 통해 총 8,996명의 협력사 구성원을 대상으로 교육 기회를 제공했으며, 협력사와의 소통에도 적극 나서 동반성장 포털사이트 (winwin.lgdisplay.com)를 개설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지원해왔다.

이전 콘텐츠 [LG디스플레이 2014년 4분기 실적 발표]
매출 8조 3,419억원, 영업이익 6,258억원
다음 콘텐츠 LG디스플레이, ‘일할 맛 나는’ 여가 안내 간행물 발간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