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CES 2015에서 OLED 등 시장 선도 기술 대거 공개

  • ■ CES2015 전시회 기간 중 美 라스베가스 벨라지오 호텔에 특별 전시관을 마련해  LG디스플레이만의 차별화된 기술력 공개
  • ■ OLED 시장 확대를 위해 고객사 대상의 OLED 시연 등으로 OLED의 특/장점을 고객사에 정확히 인지시킬 방침
  • ■ 초박형, 초경량 디자인과 화질 우수성으로 LCD 차별화는 물론 AIT, M+ 등 신기술 적용한 차세대 디스플레이 공개
  • ■ 한상범 사장 “2015년은 OLED TV 대중화의 원년으로 LGD가 선도해 나갈 것”

 

(사진자료2) LG디스플레이 65인치 곡면 UHD OLED TV

(사진자료1) LG디스플레이 Artslim TV 및 모니터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사장 한상범, 韓相範 / www.lgdisplay.com)가 1월 6일부터 9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되는 ‘CES (Consumer Electronics Show) 2015’ 전시회 기간 동안 고객사를 대상으로 차별화된 기술력을 선보이며 적극적인 마케팅에 나선다.

LG디스플레이는 미국 라스베가스에 위치한 벨라지오(Bellagio) 호텔에 고객사 전용 특별 전시관을 마련, ▲ Leading Technology, ▲ Great Design & Picture Quality, ▲ Differentiation라는 3가지 테마로 LG디스플레이만의 앞선 기술력을 선보이며 ‘선도 기술과 제품 경쟁력으로 언제나 고객과 함께(LGD Always with You)’하고자 하는 의지를 전달한다.

특히 이번 전시회를 통해 LG디스플레이는 전시장 내 별도의 OLED 존(zone)을 마련하여 OLED의 우수성을 고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 이를 통해 LG디스플레이는 OLED의 특/장점과 시장에 대한 확신을 전달하며 고객사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가 독보적인 기술력을 가지고 있는 WRGB기술 기반의 OLED 패널은 완벽한 블랙 및 무한대의 명암비로 차원이 다른 화질을 구현할 뿐 아니라 백라이트와 액정이 없는 구조적인 특성으로 인해 곡면 구현 시 빛샘 현상이 없어 곡면에 최적의 기술이다.

LG디스플레이는 이번 전시회 기간 동안 Ultra HD 해상도의 55인치 곡면형(Curved) OLED를 최초로 공개하며, 이 외에 65인치 곡면형과 77인치 가변형(Variable) 등 다양한 크기의 Ultra HD OLED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LCD 분야에서 LG디스플레이는 IPS기술을 바탕으로 새로운 디자인 및 화질 기술이 적용된 Ultra HD LCD 신제품을 공개,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며 Ultra HD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제품의 두께와 무게를 획기적으로 줄인 초박형, 초경량 디자인의 Art Slim 시리즈인 55인치, 65인치 Ultra HD LCD 제품과 23인치, 23.8인치 Full HD 모니터를 선보이며, 색재현율을 높힌 WCG(Wide Color Gamut) 65인치 Ultra HD LCD 및 Ultra HD의 4배 해상도를 가지는 쿼드UHD(Quad Ultra HD, 해상도: 7,680✕4,320) 98인치 제품도 공개한다.

LG디스플레이는 이번 CES 전시회를 통해 그간 스마트폰과 태블릿 제품에 적용해 왔던 AIT(Advanced In-cell Touch) 기술을 IT 제품에 까지 확대 적용, 15.6인치 노트북용 패널을 선보이며 모바일 및 IT 시장 역시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확실히 시장을 선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AIT는 인셀터치(In-cell Touch) 방식을 한층 진일보시킨 터치 기술로 기존 제품보다 우수한 터치성능을 구현할 뿐 아니라, 초슬림 베젤 구현으로 디자인 측면에서도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한다.

또한 LG디스플레이는 TV에 적용해 왔던 고휘도 저소비전력 구현 기술인 M+를 모바일, 노트북은 물론 자동차, 커머셜 디스플레이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 제품에까지 확대 적용해 선보인다. LG디스플레이는 LCD 제품에 있어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프리미엄 가치를 제공하며 선도기업으로서의 입지를 확실히 해 나가는 동시에 차세대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방침이다.

이 밖에 LG디스플레이는 웨어러블 및 자동차용 곡면형 Plastic OLED 디스플레이, 기존 10%에서 17%로 투명도를 개선한 55인치 투명 디스플레이 등을 선보이며 차세대 디스플레이 시장을 선도할 차별화된 기술력을 과시한다.

LG디스플레이 한상범 사장은 “그간 차별화된 기술력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성공 솔루션을 제공해 온 LG디스플레이는 2015년에도 변함없이 서로 윈-윈(Win-Win)해 나갈 수 있는 기술과 제품으로 고객과 함께할 것”이라며 “LG디스플레이는 특히 2015년을 OLED 대중화의 원년으로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고객과의 협력을 한층 강화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전 콘텐츠 LG디스플레이, 안전사고 대비 불시 비상훈련 실시
다음 콘텐츠 LG디스플레이 한상범 사장, CES 2015 전시 부스 사전 점검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