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SID 2014에서
Best in Show 수상하며 3관왕에 올라

  • ■ LG디스플레이의 55·65·77인치 울트라HD 곡면형 OLED TV 시리즈, 폭발적인 현장 반응에 힘입어 사전 지원작 중 선정하는 Best In Show에 별도 지원 없이 선정되는 영예 얻어
  • ■ 세계 최고 권위의 디스플레이 학회에서 OLED시대 열어가는 LG디스플레이의 혁신적 기술 리더십 확실히 눈도장 찍어

 

LG디스플레이(사장 한상범, www.lgdisplay.com)는 미국 샌디에고 컨벤션 센터(San Diego Convention Center)에서 진행중인 ‘SID(Society for Information Display, 국제 정보디스플레이 학회) 2014’의 Best In Show 수상작으로 LG디스플레이의 55·65·77인치 울트라HD 곡면형 OLED TV시리즈가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이로써, LG디스플레이는 세계 최고 디스플레이 학회에서 선정하는 올해의 디스플레이 어플리케이션 금상(플렉시블 플라스틱 OLED가 채용된 G플렉스), 올해의 디스플레이 은상(55인치 풀HD 곡면형 OLED TV)에 이어 Best In Show(55•65•77인치 울트라HD 곡면형 OLED TV 시리즈)까지 3관왕에 오르며 압도적인 OLED 기술력을 다시 한번 확실히 인정 받게 됐다.

SID는 디스플레이 주간 중 개최되는 전시회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디스플레이 전문가들과, 미디어, 내방객들의 현장 평가를 통해 가장 주목할만한 신제품과 기술을 Best in Show 수상작으로 선정한다.

Best in Show 선정을 위한 평가는 사전에 지원한 제품을 대상으로 진행되지만, LG디스플레이의 울트라HD 곡면형 OLED TV는 별도로 지원 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혁신적인 제품에 대한 높은 평가와 폭발적인 현장 반응에 힘입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LG디스플레이 CTO(최고기술책임자) 여상덕 부사장은 “LG디스플레이의 OLED 기술력을 업계 최고 전문가들로부터 인정 받게 되어 정말 뿌듯하다”면서 “앞으로도 디스플레이의 새 역사를 써가는 혁신적인 기술 선도 기업이 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SID 2012에서 세계 최초로 개발과 양산에 성공한 55인치 OLED TV용 디스플레이로 Best In Show를 수상한 바 있다.

이전 콘텐츠 LG디스플레이, SID 2014에서 최고의 디스플레이 시상식 휩쓸어
다음 콘텐츠 LG디스플레이 나눔활동 해외로 확대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