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형광등 33만개 지역사회 기증

LG디스플레이는 지난 2일 구미열방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형광등을 기증했다.
▲ LG디스플레이는 지난 2일 구미열방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형광등을 기증했다.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한상범, www.lgdisplay.com)가 창조적인 아이디어를 통해 비용 절감과 환경보호를 동반하는 이색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최근 국가적 전력난 해소에 기여하고 전력비용 절감을 위해 국내 전 사업장에 설치된 형광등을 고효율 LED 조명으로 바꾸는 작업을 실시했으며, 이로 인해 발생한 형광등 33만 개를 파주와 구미지역의 사회복지기관과 군부대 등 지역사회단체에 기증한다고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이번 기증 활동으로 인해 자원의 재활용을 통한 환경보호 및 처리 비용 절감과 형광등이 필요한 지역사회단체와 나눔이라는 1석 3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그동안 절전을 이유로 LED 조명으로 교체하는 기업은 다수 있었으나, 마땅히 재활용할 수 있는 방법이 없어 대부분 교체한 형광등을 폐기해 왔었다.

하지만 LG디스플레이는 형광등 교체 계획 단계서부터 지역사회와의 나눔을 전제로 프로젝트를 추진해 왔다. 이에 LG디스플레이는 교체한 형광등을 모두 수거한 후 사용 가능 여부 선별, 먼지 등 오염 제거, 개별 및 박스 포장작업을 실시했으며, 내년 4월까지 파주보육원, 1사단 등 지역사회복지기관 및 군부대 49곳에 기증할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가 이번 나눔 아이디어를 실천으로 옮기는 데는 경기 파주시와 경북 구미시 등 자치단체의 도움이 컸다. 파주시는 관내 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파주시뿐 아니라 인근 남양주시 사회복지기관까지 사용처를 발굴하는 데 앞장섰으며, 구미시 역시 무상기증을 위한 사용처 발굴에 적극 협조했다.

LG디스플레이 CPO(최고생산책임자) 정철동 부사장은 “창조적인 아이디어로 사회공헌과 자원순환의 성과를 거둔 좋은 사례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나눔 활동으로 인해 회사도 지역사회도 모두 이득을 보게 되었다. 앞으로도 창조적인 업무문화를 조성해 지역사회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는 사회책임경영 활동을 펼쳐가겠다.”고 말했다.

이전 콘텐츠 LG디스플레이, 불우이웃 위한 ‘사랑의 김장 나눔’ 펼쳐
다음 콘텐츠 LG디스플레이, Dream 2013 동반성장 공유회 개최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