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세계최대 LCD TV 시장인 中 본격 공략

LG디스플레이 광저우 패널공장 조감도 모습
▲ LG디스플레이 광저우 패널공장 조감도 모습

LG디스플레이가 중국 광저우에서 8세대 LCD 패널공장 기공식을 갖고 세계 최대 LCD TV 시장인 중국에서 현지 시장경쟁력 강화에 본격 나선다.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한상범, 韓相範)는 22일, 중국 광동성 광저우시 첨단기술산업 개발구(高新技) 내에 위치한 약 21만 평(695,000㎡) 부지에 2014년 하반기 양산가동을 목표로 8세대(투입기판 사이즈 2,200㎜ x 2,500㎜) LCD 패널공장 구축을 위한 첫 삽을 떴다.

이번 중국에 설립하는 8세대 LCD 패널공장은 LG디스플레이를 비롯해 광저우 개발구, 그리고 LG디스플레이의 전략거래선이며 중국 최대 TV 세트 메이커 중 하나인 스카이워스가 각각 70:20:10 프로의 비율로 투자한 합작사이다. LG디스플레이는 최고의 기술력을 가진 디스플레이 선도 기업으로서 광저우시 정부의 적극적인 인프라 지원과 안정적인 공급처 확보를 통해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LG디스플레이는 상생경영의 일환으로 LCD 부품 협력사들과 함께 광저우 현지에 동반 진출함으로써 중국 최대의 광저우 디스플레이클러스터를 조성하고 세계 최대 LCD 시장인 중국에서 FPR 3D, AH-IPS 등 첨단 기술력을 바탕으로 시장을 지속 선도해나갈 방침이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LG 강유식 부회장과 LG전자 남영우 사장, LG디스플레이 한상범 대표이사를 비롯한 광동성 및 광저우시 등 중국 정부 관계자와 이규형 주중대사 등 한국 정부 인사, 그리고 스카이워스(Skyworth), 콩카(Konka), TCL, 하이센스(Hisense), 창홍(Changhong) 등 주요 고객사 및 협력사 임직원 약 350여 명이 참석하였다.

LG디스플레이 한상범 대표이사는 환영사를 통해, “광저우 패널공장 건립은 LCD패널 단계부터 생산 현지화를 통해 고객들에게 최고의 기술과 우수한 품질을 갖춘 제품을 적기에 공급하고, 글로벌 경쟁에서 차별화된 경쟁우위를 확보하기 위한 글로벌 생산체제 구축전략에 따른 것”이라며,“LG디스플레이가 중국 및 전 세계 고객들로부터 사랑받는 세계 최고의 기업으로 성장하는데 광저우 공장이 베이스캠프의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이 사업에 진행되기까지 적극 협조해주신 한국 및 중국 정부 관계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는 감사 인사도 잊지 않았다.

 

고객 밀착 지원

LG디스플레이는 세계 최대의 LCD TV 시장인 중국에서 LCD 패널의 생산 현지화를 통해 제품을 보다 적기에 공급하고(고객 밀착 영업), 고객이 원하는 신속한 기술 지원을 제공할 수 있게 됨으로써(고객 밀착 지원) 보다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추게 된다. 중국 TV 세트사인 Skyworth가 광저우 패널공장에 지분을 투자하기로 한 것도 이러한 차별화된 경쟁력의 가시적인 성과로 풀이된다.

 

원가경쟁력 강화

또한 중국 광저우는 중국 LCD TV 업체인 Skyworth, Konka, TPV의 LCD TV 공장이 위치한 선전, 둥관, 푸칭 등과 인접한 지역이다. 이로써 LG디스플레이는 이러한 지리적 이점을 이용해 물류비용 등을 크게 절감하게 될 것으로 예측되며, 인건비 및 관세 등의 추가 절감으로 원가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글로벌 생산체제 구축 (생산 현지화)

LG디스플레이는 중국과 유럽 등 주요 LCD 시장을 보다 밀착 공략하기 위해 이미 중국 난징 및 광저우, 폴란드 브로츠와프, 그리고 멕시코 레이노사에 모듈 공장을 건설하는 등 생산 현지화를 통해 최적의 글로벌 생산체제를 구축하는 전략을 추구해 왔다. 특히 광저우는 이번에 기공식을 개최한 광저우 8세대 LCD 패널공장과 이미 2008년부터 가동한 광저우 모듈 공장을 통해 LCD패널 제조단계부터 조립단계까지 현지 생산체계를 구축하여 글로벌 생산체제를 더욱 공고히 하게 된 것이다.

 

시장 전망

디스플레이서치에 따르면 중국은 2011년 약 4,452만대의 LCD TV가 판매돼 북미와 서유럽을 앞지르며 LCD TV 최대 시장으로 부상하였으며, 2014년에는 시장규모가 약 5,720만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특히, 중국은 LCD TV뿐만 아니라 IT제품 등의 OEM 업체들의 공장이 밀집해 있기 때문에 그 중요성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투자 일정

LG디스플레이의 이번 중국 투자는 시장 접근성 확대와 원가 경쟁력 확보를 통한 ‘LCD 사업의 합리화’라는 목적에 충실한 투자가 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구체적인 투자 방법 및 일정 등에 대해서는 디스플레이 시황 및 수요, 회사 전반적인 투자 전략 등을 면밀히 검토한 후 2분기 말경 결정할 계획이며, LCD Capa는 시장수요증가에 하회하는 수준으로 투자 결정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전 콘텐츠 LG디스플레이, 세계최초 전자칠판용 84인치 UD 패널 출시
다음 콘텐츠 LG디스플레이 2012년 3분기 실적 발표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