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첨단 교육시설 IT발전소 18호점 개소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한상범, 韓相範)가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IT 교육 지원’과 ‘디지털 정보격차 해소’ 사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16일, 대전시 동구에 위치한 청소년 보호시설인 ‘효광원’에 첨단 PC와 모니터 시설을 갖춘 컴퓨터실인 ‘IT 발전소’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이는 회사가 ‘08년 11월 경북 김천 임마누엘 영·유아원에 1호점을 개소한 이래 IT 환경이 열악한 사회보육 시설을 대상으로 첨단 IT 시설을 무료로 조성한 18번째 시설이다.

LG디스플레이는 경북 김천을 시작으로 경기도, 경상도, 전라도, 충청도, 강원도, 서울 등에 소재한 아동복지시설에 이어 이번 대전에 18호점을 오픈했으며, 올 3분기까지 전남 나주 · 전주와 충남 부여 등에 22호점까지 추가로 오픈할 예정이다. 회사는 사업장 인근 지역인 구미 및 파주지역을 넘어서 전국적으로 이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LG디스플레이의 ‘IT 발전소’는 영·유아원이나 보육원 등 사회보육시설 內 여유 공간을 활용하여 인터넷 접속이 가능한 첨단의 PC 환경과 시청각 학습이 가능한 멀티미디어 환경을 갖춘 별도 공간을 마련해 주는 것을 말한다.

LG디스플레이는 18호 점까지 약 280여 대의 최신의 모니터와 컴퓨터를 지원했으며 지금까지 1,500여 명의 아이들에게 IT 발전소를 이용하는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LG디스플레이는 시설 조성에 그치지 않고 임직원으로 구성된 전담 서포터즈 “아이사랑 봉사단”을 구성해 구미지역의 IT 발전소를 대상으로 매월 정기적으로 각 시설을 방문하여 컴퓨터 활용능력 시험 대비반을 운영하는 등 학생들을 위한 IT 교육을 시행 중이다.

한편, 이날 대전시 동구 효광원의 ‘IT 발전소’ 18호점 개소식 행사는 LG디스플레이 송권복 글로벌경영지원실장 및 한국아동복지협회 이상근 회장, 그리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현경 배분사업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대전 효광원은 청소년 보호 치료시설로서, 비행 청소년들이 소년원에 가지 않고 이·미용 · 제과제빵 · 자동차정비 · 컴퓨터 등의 직업 재활 및 치료를 할 수 있도록 하는 시설이다.

이전 콘텐츠 LG디스플레이 2012년 2분기 실적 발표
다음 콘텐츠 LG디스플레이, 中國 산업공헌상, 혁신기술상 등 휩쓸어

관련 콘텐츠